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남자들의 놀이터, 남성커뮤니티 더가이

화장실 '몰카' 설치해 여학생 1천200명 촬영한 보안업체 직원

라데꾸 0 1,948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몰래카메라를 찍다 처벌을 받은 남성이 중·고교 여자화장실 등에 몰래 카메라를 설치한 뒤 1천명이 넘는 여학생들의 신체를 찍다 또다시 붙잡혀 재판을 받고 있다.

 

한모(35)씨는 2010년 5월부터 2013년 5월까지 부산에 있는 4개 중·고등학교와 음식점, 카페 여자 화장실에 몰래 카메라를 설치해 화장실을 이용하는 여학생들 신체를 찍었다.

 

그는 검은 봉지에 작은 구멍을 낸 뒤 그 안에 볼펜형 카메라를 넣어 양변기와 벽 사이에 끼워 놓는 방법으로 몰래 촬영했다.

 

검·경이 파악한 몰래 카메라 촬영 횟수만 160여차례, 피해 여성은 여학생 1천200여명을 포함해 1천300여명 정도로 추정했다.

 

그가 어떻게 학교에 들락날락 할 수 있었을까.

 

검·경에 따르면 그는 한때 부산시에 있는 한 보안업체에서 일했다.

 

그때 입고 다니던 제복을 착용한 채 보안기기 점검을 나온 직원인 양 학교측을 속인 뒤 몰카를 설치하고 회수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그가 벌인 성범죄 행각은 이뿐만이 아니었다.

 

그는 지난해 4월 카카오톡으로 알게된 13살 청소년을 자신의 집으로 데려와 여러차례 성관계를 했다.

 

이 여자 아이를 포함해 지난해 7월까지 불과 3개월 사이에 미성년자 5명과 30회에 걸쳐 성관계를 하면서 모두 동영상을 촬영했다.

 

그는 성관계 동영상을 캡쳐해 얼굴을 가린 다음 음란 인터넷 사이트에 올렸다.

 

캡쳐 영상에 나온 여자 청소년이 입고 있던 교복이 특정 학교 교복이라는 소문이 퍼지면서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그 무렵 성관계한 미성년자 1명이 더이상 만나길 꺼리자 한 씨는 "동영상을 유포해 가족들이 모두 알게 하겠다"고 협박했다.

 

이를 알게 된 부모가 경찰에 신고하면서 한 씨는 꼬리가 잡혔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경찰이 한 씨 집에 있는 컴퓨터를 뒤지자 미성년자들과의 성관계 영상뿐만 아니라 학교 여자화장실에 몰래 카메라를 설치한 뒤 찍은 영상도 쏟아져 나왔다.

 

컴퓨터 속에서는 음란 사이트에서 내려받은 아동·미성년자가 교복을 입고 나오는 음란 동영상 600여편도 있었다.

 

결국 한 씨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위반,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붙잡혀 지난 6월 구속기소된 후 4번째 공판을 앞두고 있다.

 

한 씨는 2012년에도 몰카 촬영 혐의 등으로 기소돼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았다.

 

한 씨는 수사기관에서 "몰래 카메라 촬영을 하면 희열감을 느낀다"고 진술했다.

 

검·경은 한 씨가 학교 여자화장실에서 찍은 몰래카메라 영상은 유포되지 않고 컴퓨터에 저장만 한 것으로 확인했다.



실시간 핫이슈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베스트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열람중 화장실 '몰카' 설치해 여학생 1천200명 촬영한 보안업체 직원 08.17 1949
309 자전거 운전 미숙 07.04 1357
308 눈앞에서 일어난 비행기 추락 사고 영상 05.29 1432
307 블랙박스로 본 세상 2016 | 끔찍한 교통 사고 Hot Part - 15 05.29 1709
306 WKTV 신개념 경찰차 05.29 1423
305 외국의-암행 순찰차‥미국, 영국, 캐나다(위장 경찰차) 05.29 1369
304 끊이지 않는 보복운전...암행순찰차로 단속한다 / YTN 05.29 1306
303 모닝와이드- 블랙박스로 본 세상 4 05.29 1121
302 모닝와이드- 블랙박스로 본 세상 3 05.29 1294
301 (자동차헌터) 블랙박스로 본 세상 140721 05.29 1257
300 우리나라 자동차 사고모음..운전들 조심해요 05.29 698
299 [스턴트 사고 순간 영상집] "사망"세계가 떨고 비참한 너무 죽음! 【뛰어 스턴트 등] 05.29 503
298 세계의 교통 사고 집 17 사망 편 05.29 571
297 동부간선도로 화물차 낙하물 사고 05.17 369
296 차주분 펴생운 다쓴듯여.. 05.12 499
295 아니 글쎄 차가 급발진을 했어요!!! 05.21 519
294 애가 무단횡단을 하면 때려야지 같이하네요.. 05.12 512
293 폐지줍는 할머니의 무단횡단 05.12 479
292 오토바이 정면 충돌 05.12 497
291 안죽은게 다행... 05.12 518
290 살벌한 가드레일 05.12 493
289 오늘새벽 R8 V10 대파사고 05.12 590
288 경부고속도로 화물 낙하 사고 05.12 602
287 천하에 죽일놈 05.12 487
286 어제자 신라호텔 05.12 595
285 노인의 갈비뼈를 부러트린 묻지마 폭행 05.12 506
284 평생 운 다 쓴 남자 05.12 536
283 어린이 보호구역에서 서행해야 하는 이유 05.12 475
282 터널내 참혹한 2차 사망사고 05.12 463
281 수마허도 못 피할 사고 05.12 923